디올 부띠크 롯데백화점 부산본점, 리뉴얼 오픈!

발행 2020년 04월 03일

김동희기자 , e_news@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김동희 기자] 프랑스 럭셔리 브랜드 '디올(Dior)’이 롯데백화점 부산본점에 디올 부띠크를 금일(3일) 리뉴얼 오픈했다.

 

몽테뉴가 30번지에 위치한 디올 하우스의 파리 플래그십 부띠크에서 영감을 받아 디자인된 롯데백화점 부산본점 부띠크는 대리석과 유리가 자아내는 볼드한 무드와 은은하게 반짝이는 디테일로 장식된 따스한 느낌의 화려한 가구가 근사한 대조이룬다.

 

섬세하고 가벼운 터치가 돋보이는 매력적인 인테리어로 꾸며진 롯데백화점 부산본점 디올 부띠크에서는 로즈 드 방 컬러의 30 몽테인 박스 백과 멀티 컬러의 플라워 엠브로더리 장식과 화이트 카무플라주 장식이 돋보이는 새들 백, 레이디 디-라이트 백 등 여성용 가죽 제품과 함께 블루와 오프 화이트 뜨왈 드 주이 엠브로더리 장식의 쟈디올 슬링백, 디올 오블리크 에스파드류 슈즈 디올 그랑빌(Dior Granville) 등 슈즈 제품을 비롯한 다양한 액세서리를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이번 리뉴얼된 매장에서는 디올 2020 -여름 컬렉션을 선보인다. 무슈 디올의 여동생 카트린느 디올에게서 영감을 얻어 마리아 그라치아 치우리가 그려낸현대적 정원사의 이미지가 투영된 디올 컬렉션 의상들은 디올 부띠크 내부 전원적인 분위기의 인테리어와 어우러지며 더없이 아름다운 모습을 자아낸다.

 

디올 2020 봄-여름 컬렉션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