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그재그, KISA와 ‘소프트웨어 신규 취약점 신고포상제’ 공동 운영

발행 2020년 09월 22일

조은혜기자 , ceh@apparelnews.co.kr

 

21일 한국인터넷진흥원 본사에서 크로키닷컴 윤상민 CTO(오른쪽), 한국인터넷진흥원 이동근 침해사고분석단 단장(왼쪽)이 참여한 가운데, 지그재그 서비스의 신규 취약점 신고포상제 공동 운영을 위한 협약식이 진행됐다.

 

[어패럴뉴스 조은혜 기자] 여성 쇼핑 앱 지그재그를 운영하는 패션 테크 기업 크로키닷컴(대표 서정훈)은 지난 21일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소프트웨어 신규 취약점 신고포상제공동 운영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소프트웨어 신규 취약점 신고포상제는 보안, 해킹 등에 대한 걱정 없이 누구나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온라인 환경을 만들자는 취지로 KISA 2012년부터 운영해 온 제도다. 협약을 맺은 기업의 버그나 보안 취약점 등을 찾아낸 사람에게 포상금을 지급하는 방식으로 카카오, 카카오뱅크, LG전자 등 국내 주요 IT 기업이 시행 중이다.

 

지그재그는 동대문에서 생산되는 의류를 기반으로 하는 3,700여 개의 여성 패션 쇼핑몰들을 한데 모은 서비스다. 크로키닷컴은 지그재그의 신규 보안 취약점을 KISA와 함께 사전에 발견해 서비스 보안 시스템을 지속적으로 업데이트 한다는 계획이다.

 

이외에도 크로키닷컴은 지난 6월 패션 플랫폼 업계 최초로 KISA로부터 정보보호 및 개인정보보호 관리체계(ISMS-P) 인증을 획득하며 정보보호 서비스 안정성을 공식으로 인정 받는 등 보안 시스템 강화를 위한 노력을 지속적으로 기울이고 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