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F, 모든 가두 매장 ‘LF몰 스토어’로 전환 추진

발행 2020년 12월 01일

이종석기자 , ljs@apparelnews.co.kr

 

LF몰 스토어 군산헤지스점

 

 

[어패럴뉴스 이종석 기자] 생활문화기업 LF(대표 오규식)가 가두 매장을 활성화하기 위해 공식 온라인 쇼핑몰 'LF몰'과 오프라인 유통의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 한 O4O(Online for Offline) 개념의 ‘LF몰 스토어를 중장기적으로 모든 가두 매장에 확대 전환을 추진하는 한편, 전국 주요 상권 내 신규 매장 오픈을 본격화한다고 1일 밝혔다.

 

'LF몰'을 프리미엄 라이프스타일 전문몰로 육성해 온 LF는 온라인 유통만으로는 고객에게 충분한 체험가치(Experience Value)’를 제공하지 못하는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오프라인 매장과의 유기적인 시너지 창출이 가능한 사업 구조 확립 방안을 장기간 고심해 왔다.   

 

이에 지난해 10, 서울 강남권 대표 종합 가두매장인 GS강남타워점을 매장에서 편하게, 온라인에서 싸게, 집에서 빠르게’라는 슬로건을 내세운 온·오프라인 통합 매장 신규 브랜드인 ‘LF몰 스토어로 리뉴얼 오픈했으며 이후 현재까지 전국의 LF 가두 매장 20곳을 LF몰 스토어로 전환했다.

 

LF몰 스토어 신규 BI

 

해당 매장들은 코로나19 한파 속에서도 평균적으로 전년 동기 대비 100% 안팎의 높은 매출 신장률을 기록 중이며 특히 20~30대 고객의 비중이 대폭 늘었다.

 

LF는 오프라인 유통에 활력을 불어넣고 온라인이 채워줄 수 없는 부분을 보완하기 위해 런칭한 20개의 LF몰 스토어 운영을 통해 결과적으로 온오프라인 유통을 동시에 성장시킬 수 있는 새로운 O4O 비즈니스 모델로의 진화 가능성을 확인했다.

 

LF몰 스토어는 기존 브랜드 상품 이외에도 피즈(Phiz), JSNY, 일꼬르소, 질바이질스튜어트 등 LF몰의 온라인 전용 브랜드(PB) 상품을 매장에서 직접 체험해보고, 또 매장 직원으로부터 자신에게 어울리는 맞춤형 코디 제안을 받아볼 수 있는 등 온라인몰에서는 불가능한 고객 체험가치를 제공할 수 있다는 점을 장점으로 내세웠다.

 

또한, LF몰에서 주문 시 원하는 거점 매장에서 상품을 픽업할 수 있으며 매장에서 상품 픽업 시 피팅 후 현장에서 무료 반품 및 교환은 물론 무료 기본 수선과 프리미엄 선물 포장 서비스 또한 제공받을 수 있다.

 

LF몰 스토어 군산헤지스점

 

이 외에도 보다 편리한 고객 경험을 위해 LG전자의 프리미엄 의류관리기 스타일러3D 가상피팅 솔루션 씽큐핏LF몰 스토어에 도입하는 한편, 매장에서 편안하게 온라인 주문을 할 수 있도록 휴식공간 및 현장결제 키오스크 등의 고객 편의시설을 마련했다.

 

특히, LF몰 스토어 대부분이 위수탁 형태로 운영되는 대리점인 점을 감안, 가두 유통의 추세적인 하락세에 더해 코로나19의 대유행으로 극심한 경영난을 겪고 있는 대리점주들을 위해 매장 별로 지역별 특성을 반영한 차별화된 MD구성을 권장하고 이를 위해 개별 상권 및 소비자 관련 데이터에 기반한 지역 특화 마케팅을 지원한다.

 

실제로, 전북 군산의 중심가에 위치한 LF몰 스토어 군산헤지스점은 젊은층 유동인구가 많은 지역 상권 특성을 감안해 매장 면적의 15% 가량을 할애해 카페를 구성했고 그 결과 LF몰 스토어 전환 이전과 비교해 일 평균 내방고객수가 2배 가까이 늘었다

 

이 밖에도, LF몰 스토어를 운영하는 대리점주들은 LF 자체 브랜드뿐만 아니라 LF몰에 입점한 6,000여개에 달하는 패션, 뷰티, 리빙 등 라이프스타일 관련 중소 브랜드들 중 지역상권 특성에 맞는 브랜드를 직접 선정, 팝업스토어 형태로 매장에 입점시켜 매장 차별화를 꾀할 수 있다. 

 

LF 영업운영부문장 안태한 상무는 “LF몰 스토어는 고객에게 체험이라는 새로운 가치를, 대리점주들에게는 지역 특성에 맞춘 매장의 차별화를 통한 꾸준한 수익 창출, LF몰에 입점한 중소 브랜드에게는 오프라인 유통으로의 진출 기회를 제공하는 등 모두가 윈윈 할 수 있는 상생형 사업 모델이다.”라며 “LF몰 스토어를 모든 가두 매장에 적용하는 시기를 최대한 앞당기는 한편, 전국 핵심 상권 내 신규 매장 출점을 본격화 할 것이라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