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패션 전문 플랫폼 'C.에비뉴' 오픈

발행 2020년 04월 01일

김동희기자 , e_news@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김동희 기자] 쿠팡이 패션 전문 플랫폼 'C.에비뉴'를 오픈한다고 1일 밝혔다. 


C.에비뉴는 강화된 검색 기능으로 브랜드와 상품 카테고리별 원하는 상품을 빠르게 확인할 수 있다. 이용자 맞춤 상품 추천 연관도를 높여 맞춤 쇼핑이 가능하며, C.에비뉴 배지 여부에 따른 품질인증도 확인할 수 있다. 또한 브랜드 상품에 무료배송, 무료반품 서비스를 제공해 온라인 의류 구매의 편의성을 더욱 높였다.

 

로켓와우회원은 주문 다음 날 오전 7시 전가지 상품을 받을 수 있어, 내일 입을 옷을 구매할 수 있도록 했다.

 

브랜드관을 통해 브랜드별 시즌 정보가 담긴 룩북과 스토리가 제공된다. 매주 추천 브랜드도 소개된다. 

 

또한, 쿠팡이 제안하는 국내 외 트렌드에서는 매주 2개의 패션 키워드를 담은 필수 아이템을 선보인다.  이번 키워드는 '2020 S/S 스프링 아우터'로 인기 브랜드의 간절기 필수 아이템인 봄재킷, 바람막이 등을 엄선했다.

이 외에도 C.에비뉴가 선정한 '이번 주 패션 스타일'을 6개의 해시태그로 담아 선보인다. '에디터’s pick'으로 해당 상품에 대한 간단한 소개와 스타일링 팁, 스타일별 상품들을 모았다.

이지현 쿠팡 디렉터는 “C.에비뉴는 쿠팡만의 혁신적인 물류와 기술이 패션을 만나 차별화된 고객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