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콘텐츠진흥원, 10개사 선정 ‘VR/AR 글로벌 서밋’ 참가 지원

발행 2020년 09월 28일

조은혜기자 , ceh@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조은혜 기자] 경기콘텐츠진흥원(원장 송경희)은 오는 30일부터 내달 2일 까지 ‘글로벌 진출지원 사업’의 일환으로 「2020 VR/AR 글로벌 서밋 - 가을 시즌」에 참가하는 기업을 지원한다.

 

‘VR/AR 글로벌 서밋’은 VR/AR 글로벌 협회에서 진행하는 온라인 컨퍼런스 및 VR 엑스포가 결합한 행사다. 지난 6월에 열린 VR/AR 글로벌 서밋은 유수의 글로벌 기업과 함께 1만 명 이상이 참가했다.

 

오는 가을 시즌에 열리는 VR/AR 글로벌 서밋 역시 온라인 접속 5000명 이상, 연사 100명 이상, 버추얼 부스 30개 이상이 참여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 VR/AR 글로벌 진출지원 - 경기콘텐츠진흥원


경기콘텐츠진흥원이 진행한 「VR/AR 글로벌 진출지원」에 선정된 10개 기업이 가을 시즌에 열리는 ‘VR/AR 글로벌 서밋’에 참여하게 된다. 해당 기업은 알파서클, 더코더, 리얼위드, 이모션웨이브, 위드플러스, 딥파인, 유니드캐릭터, 허브, 스튜디오브이알, 맘모식스 등 총 10개사이다.

 

선정 기업은 ‘VR/AR 글로벌 서밋’ 행사를 비롯해 5회 이상의 비즈미팅 기회를 얻을 예정이며 해외시장 분석 해외투자유치 등 컨설팅과 함께 마케팅 지원도 받게 된다.

 

■ 가을에 열리는 VR/AR 글로벌 서밋


이번 가을에 열리는 ‘VR/AR 글로벌 서밋’은 팬데믹으로 인해 비대면 비즈니스 미팅으로 진행된다. 가을 서밋은 구글, 삼성, 인텔 등 글로벌 IT 기업과 함께 관련 분야 전문가가 참여하여 VR/AR 산업이 나아갈 방향에 대해 다양한 논의가 이뤄질 예정이다.

 

경기콘텐츠진흥원의 글로벌 진출사업으로 가을 서밋에 참가하는 기업들은 ‘온라인 공동관 부스’ 지원을 받는다. 공동관 부스는 사전녹화영상 재생, 1:1 비디오 채팅, 스크린 쉐어 기능 등을 제공해 효율적인 비즈미팅이 진행될 수 있도록 한다.

 

경기콘텐츠진흥원 관계자는 “공동관 부스를 통해 코로나로 막힌 글로벌 시장 진출을 활성화 할 수 있을 것”이라며 “이번 행사를 통해 도내 유망 스타트업이 위기를 극복할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라고 밝혔다.

 

한편, 경기콘텐츠진흥원은 글로벌진출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오는 11월 개최되는 지스타에 참가하는 기업들이 원활한 비즈니스 미팅을 진행 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