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원, 수재민위해 5억 원 상당 의류 기부

발행 2020년 08월 19일

이종석기자 , ljs@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이종석 기자] 신원(대표 박정주)이 한국교회봉사단을 통해 수재민을 위한 5억 원 상당의 의류를 전달했다.

 

신원이 한국교회봉사단을 통해 전달한 5억 원 상당의 의류는 약 18,000벌 가량으로 특별재난지역으로 지정된 천안, 철원, 남원, 구례, 고성 등에 기부된다.

 

코로나19에 이어 발생한 유례없는 긴 장마로 인해 주택이 침수되는 등 피해를 입은 수재민이 전국적으로 발생함에 따라 어려움에 직면한 국민들을 위해 하루빨리 일상으로 복귀를 기원하며, 주택 침수로 옷가지 마련 및 세탁이 어려운 수재민들에게는 긴급 구호 물품으로, 자원봉사자들에게 복구 활동 보조용으로 지급될 예정이다.

 

신원 관계자는 코로나19는 물론 유례없는 폭우로 수해민이 전국 단위로 발생하는 상황에 패션회사가 회복을 위해 도울 수 있는 일을 찾다 의류를 기부하게 되었다라며 모두 힘을 합쳐 빠른 시간 내에 정상화를 이뤄내길 간절히 바란다라고 밝혔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