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상마켓, 3월 거래액 90% 증가
1분기 거래액 54% 성장

발행 2021년 04월 08일

조은혜기자 , ceh@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조은혜 기자] 딜리셔스(대표 김준호)는 신상마켓의 3월 거래액이 2020281억보다 90% 이상 성장한 533억원을 기록했다고 8일 밝혔다.

 

3월 거래액이 500억원을 돌파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며, 1분기 거래액은 전년보다 54% 성장한 1131억원을 기록했다.

 

신상마켓은 지난 1월 간편결제 서비스 신상페이를 선보이고, 2월에는 풀필먼트 서비스 딜리버드를 본격 시작했다. 신상페이는 신상마켓에서 사입 및 배송 대행 서비스인 신상배송 이용시 선택할 수 있는 결제 서비스로, 간편하게 지불과 정산을 마칠 수 있다.

 

딜리버드는 상품 사입부터 상품 검수, 포장, 고객 배송까지 한 번에 제공하는 서비스다. 소매사업자는 번거로운 업무에서 벗어나 판매와 마케팅 전략에 집중할 수 있다. 업무시간 배분에 어려움을 겪는 초기 사업자들에게는 최소한의 투자로 성장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한다.

 

김준호 딜리셔스 대표는 봄이 오면서 소비심리가 살아나고 있다. 딜리셔스의 신규 서비스가 고객이 사업을 하는 것을 쉽고 편하게 도와주면서 주문이 크게 늘어난 것 같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많이 본 뉴스 더보기

지면 뉴스 보기